금천구, 코로나19 극복 힐링 음악연주회 개최

교육/문화 / 김정태 기자 / 2020-11-09 13:45:48
  • 카카오톡 보내기
G밸리 일대 직장인과 주민 대상으로 2회에 걸쳐 야외공연 진행
▲ 지난해 열린 문화공연 ‘런치 퇴근길 콘서트’ 진행 모습. 금천구청 제공 

 

[금천구민신문 김정태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11일과 18일오후 12시 20분부터 오후 1시까지 코로나블루 극복을 위한 ‘힐링 음악연주회’를 개최한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쳐있는 주민들의 마음을 위로하기 위해 기획된 이번 공연에서는 늦가을을 맞아 ‘넬라 판타지아’, 영화 ‘라라랜드’ OST, 애니메이션 ‘하울의 움직이는 성’ OST 등 친숙하고 아름다운 곡들을 라이브 연주로 선사한다.

11월 11일 ‘대륭테크노타운18차 앞 광장’에서 진행되는 1회차 공연에서는 ‘E&I 앙상블’이 바이올린, 첼로, 어쿠스틱 기타 연주를 통해 클래식과 대중음악을 그들만의 색깔로 새롭게 선보인다.

이어, 11월 18일 2회 차 공연은 ‘가산SKV1센터 앞 광장’에서 개최되며, 바이올린, 기타, 해금, 플루트 연주자가 모인 크로스오버 음악그룹 ‘소리B’가 양악기와 국악기의 절묘한 조화가 이루어진 연주를 펼친다.

한편, 구는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발열 체크와 마스크 의무착용, 관객간 거리두기 등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과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공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이번 공연은 점심시간을 활용해 G밸리 일대 직장인 또는 주민 누구나 편하고 부담없이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다”며, “코로나블루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에게 작은 휴식과 위로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 금천구민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