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 소속 이규헌, 서울시 청년상 대상 수상

금천피플 / 박민선 기자 / 2022-05-08 09:54:13
  • 카카오톡 보내기
▲ 2022년 서울시 청년상 대상을 수상한 이규헌 양. 금천구청 제공 

 

금천구민신문 박민선 기자] 금천구는 금천구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 소속 이규헌 양(22)이 2022년 서울시 청년상 ‘희망성실’ 부문에서 대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규헌 양은 여러 사정으로 학업을 중단하게 됐지만, 금천구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에서 지속적인 학습 지원을 받아 2020년 검정고시에 합격을 시작으로 △ 컴퓨터활용능력 2급 자격취득 △ 서울시 학교 밖 청소년 직업역량강화프로그램 ‘가온나래’ △ 학교 밖 청소년 인턴십에 참여했다. 지난해에는 금천구 청소년의 달 모범 청소년으로 선정되는 등 다양한 성과를 보여왔다.

또한 자신의 강점인 그림 그리기를 살려 성폭력·사이버폭력 예방을 위한 캘린더 일러스트를 제작했고, 금천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사이버폭력 예방 웹툰 공동개발자로 참여하는 등 지역사회 문제 해결을 위해 활동했다.

이규헌 양은 “검정고시 취득 후 진로를 고민하던 중 꿈드림 센터와 지역사회 활동에 참여하면서, 좋아하고 잘할 수 있는 일러스트레이터로 진로를 정하게 됐다”라며, “다른 학교 밖 청소년들도 꿈드림에서 공부도 하고, 다양한 활동을 통해 자신의 진로를 찾았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금천구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은 만 9세~24세의 학교 밖 청소년이라면 누구든지 이용할 수 있으며, 교육 지원뿐 아니라 상담 지원, 직업체험 및 취업 지원, 건강검진, 자격취득, 자기계발 프로그램 등을 통해 학교 밖 청소년의 자립을 돕고 있다.

2015년 개소 이후 학교 밖 청소년 발굴과 지원에 주력하면서 작년까지 총 1,197명의 청소년들이 상담, 학업, 취업 지원 등의 맞춤형 서비스를 받았다.

윤정희 아동청년과장은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는 학업 중단 이후 적절한 보호와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사회적 관심과 정책적인 지원이 절실히 필요하다”라며 “앞으로도 자신의 꿈을 갖고 당당하게 삶을 준비할 수 있도록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많은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 금천구민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